본문 바로가기


컨텐츠제목

home 경기소개 홍보·소식 언론속의 경기대
프린트
리스트
[2020.06.12] [뉴시스 외 6개 언론사] 경기대, 재외국민특별전형 면접 온라인 시험으로 대체, 장태우 입학처장 상세보기
[2020.06.12] [뉴시스 외 6개 언론사] 경기대, 재외국민특별전형 면접 온라인 시험으로 대체, 장태우 입학처장
작 성 자 홍보팀 조회 124 작성일 2020. 6. 12 오후 4:04:20
첨부파일

경기대,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수험생 배려 방안 마련

 

 

경기대학교(총장 김인규)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환경에서 대학입시를 준비하는 다양한 수험생들을 배려하기 위한 전형운영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코로나사태로 학생들의 상황이 지역이나 학교에 따라 크게 다른 점을 감안하는 조치이다.

   

가장 먼저 입학전형을 실시하는 재외국민특별전형에 지원하는 학생들을 위해서 면접평가를 온라인 방식으로 치르기로 했다. 재외국민이 한국에 돌아와 면접을 볼 경우, 입국제한조치로 인해 다시 해당국으로 돌아가서 학업을 마치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원본서류도 합격자에 한해 제출하도록 하여 학생부담도 줄이고 인적이동에 따른 위험성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체육특기자전형의 경우에도 많은 스포츠대회가 연기되어 학생들이 실적을 쌓고 서류를 제출할 수 있는 시간이 빠듯할 것도 감안하여 대회실적 제출기한을 연장하기로 했다.

   

3 학생과 학부모들이 학생부 기재사항의 양적인 면이 달라 불안해하는 점도 사정관들과 공유하고, 학생부종합전형에서 봉사활동실적과 출결사항 등이 다를 수밖에 없다는 점을 평가과정에서 충분히 인식할 수 있도록 교육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 1학기 기재사항은 고3뿐만 아니라 고1,2 학생들의 것도 다를 수 있다는 점도 교육 자료에 반영하여 향후 몇 년간 지속적으로 살펴볼 예정이다. , 출결특이사항을 고려하여 내신 위주로 평가하는 학생부교과전형에서는 미인정출결에 따른 감점을 완화하기로 했다. 장태우 입학처장은 비교과활동 등 특정 전형요소를 갑작스레 반영하지 않는 건 학교와 학생에 따라 유불리한 상황이 너무 다양하게 발생할 수 있다는 고교 현장 선생님들의 의견도 있고, 전형방법이 자주 변경되는 것은 수험생들에게 혼란을 초래하여 바람직하지 않다고 본다. 이번 운영방안은 코로나로 인해 변화가 생길 수밖에 없는 상황과 형평성을 고려한 최소한의 준비조치라 할 수 있다. 교육부의 대응정책도 예의주시하겠고, 학생부의 내용을 존중하여 평가에 성실히 반영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대학교는 교육부의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 사업뿐만 아니라 학종에서 외부공공사정관, 학외 인사 참관 등을 운영하는 대입전형 투명성 강화 사업까지 선정되어 대학입시에서 공정성과 사회적 책무성을 강화하고 있다.

  

 

[뉴시스] https://newsis.com/view/?id=NISX20200612_0001057590&cID=10803&pID=14000#

[한국대학신문] http://news.unn.net/news/articleView.html?idxno=230806

[경인일보] http://www.kyeongin.com/main/view.php?key=20200614010003226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news/articleView.html?idxno=363426409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871433

[인천일보] http://www.incheon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1043773

[내일신문] http://www.naeil.com/news_view/?id_art=352671

 

리스트
이전글/다음글 이동
 윗   글 [2020.06.12] [아시아경제] "큰딸은 살림 밑천" 아직도 이 말을 듣고 살아?…'K-장녀'를 거부합니다, 이수정 범죄심리학과 교수
 아랫글 [2020.06.12] [뉴시스 외 1개 언론사] "이유도 모른채 맞았어요"…묻지마 공격하는 그들, 왜?, 공정식 범죄심리학과 교수